본문 바로가기

[ 전시 ]

[김도연 미술작가]작품으로 이야기하고 있는 미술작가 김도연

[김도연 미술작가]이야기를 하는 미술작가 김도연


시끄러운 도시 속 작은 공간 안에서 이루어지는 생활.

그 속에서 이루어지는 미디어를 통해 형성된 비대한 집단과 사회.

수많은 정보와 지식 속 어느 것이 진실이고 어느 것이 거짓인지 

현대인들의 생활은 혼란스럽기만 하다.

또한, 이러한 정보들은 제한 없이 무분별하다 못해 주입적이다.

계속해서 반복적으로 빠르게 세뇌시키며 주체적인 판단을 흐릿하게 하며 

생각할 수 있는 힘을 약화시킨다.

나는 혼란스러운 정체성을 찾아 

자신이 좀 더 자신 다워지길 바란다.


보이지도 않는 거대한 힘은 정보를 무분별하게 

주사기에 꽂아 두뇌에 주입하였다.

자신의 의지대로 행동할 수 없는 무기력한 상황이 발생하고 누가 주체이고, 

타자인지 조차 알 수가 없다. 이러한 현실은 작가자신이 느끼며 보고 있는 현실이다. 

주체적으로 행동하기 보다는 커다란 체제 속의 움직임으로 인해 

타의적으로 행동하며 살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하루 하루를 

반복하다 보면 내가 누구인지 알 수없는 상황이 벌어지는데, 

톱니 바퀴로 치자면 어디의 어느 곳의 부속품 인지도 모른 채 하루 하루를 

굴러 가고 있는 셈이다.

 

과잉과 결핍을 낳은 ‘인터넷’ 공간 안에서 

잃어버린 영혼을 되찾고자 한다.





김도연. 잃어버린 주체성2 (Losing mind 2)2011 30M-90.9×60.6(cm) mixed media

김도연. 잃어버린 주체성1 (Losing mind Ⅰ)2011 20P-72.7×53.0(cm) mixed media 




정체성이라는 말은 동시에 동일성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현실은 우리에게 오직 하나의 정체성만을 갖도록 강요한다. 

사회의 시스템은 우리를 획일화 하는데 전력을 다하고,

기술은 우리를 다양화하는데 전력을 다한다.

괴리된 현실에서 인간은 지치기 쉽고, 도주하기 쉬우며,

매혹되기 쉽다. 


그러므로 우리는 자신을 좀 더 관찰해야 할 필요가 있다. 

주위를 기울여 살펴라.


김도연. Look at YOU. 1 2011 50F-116.8×90.0(cm) Oil on canvas­

김도연. Look at YOU. 2 2011 50F-116.8×90.0(cm) mixed media





머릿속에 오래 담아두려면

가슴속에 깊이 간직하려면   


몸이라는 방부제가 필요하다.


김도연. 유통기한 지우기2 (erase the date 2.) 2010 30F-90.9×72.7(cm)mixed media




가상공간이 생겨나고 모바일이 발달로 간접경험이 보다

다양해지면서 우리는 한 장소에서 무한경험이 가능해졌다.

기술의 발달이 자아의 정체성을 무한정으로 확대시켜 놓았음을

알 수 있다.

이것은 작업에서 겹쳐진 공간으로 표현되어져 왔다.

이 공간들은 더욱 경계를 잃고 불분명해진다.


본인은 작업을 통해 깨달음을 얻고자 한다.

미덕이든 악덕이던 상관없이 개별자의 절대적인 자유를 가지고

더 높은 사회적 윤리에 자발적으로 복종해야한다.


김도연. 나는 살아있다.  I’am still alive. 2012 50F-116.8×90.0(cm)mixed media.

김도연. 나는 살아있다.  2’am still alive. 2012 50F-116.8×90.0(cm)mixed media.



저는 이야기를 하는 작가입니다.
이야기에 웃고 울고 공감하며 작업을 하기 때문에 함께 즐기고 느끼며 생각할 수 있는 시간들을 좋아합니다.
저의 작업들은 이야기를 토대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작품을 통해‘나’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어 하며 또‘당신’의 이야기를 듣고 싶어 합니다. 

제가 끊임없이 노력할 수 있는 것은, 말하고자 하는 욕구가 있기 때문입니다.
저는 저의 작업이 이야기를 끌어낼 수 있는 호소력과 설득력 그리고 강한 힘이 있길 원하는 사람입니다.
작업을 통해 당신과 이야기를 주고받는 것, 이것이 제가 숨 쉬고자 하는 의욕의 모토입니다. 

저는 당신에게 분명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그것을 느끼고자 한다면 분명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김도연

1990.03.10


010-6401-2248

kimdoyeon90@hanmail.net

http://facebook.com/DO310



2010

The 6th THE NATIONAL ARTS ASSOCIATION,  INC,  Seoulmetro Gallery


2011

Project team  ‘5세’   “R지?” , Noi culture Lounge cafe.

Cheonggye festival  “QR Make a artiste friend”  Project. 


2012

Artiste Incheong 上6作展,  Gaon gallery.




사업자 정보 표시
메모리웍스 | 김석규 | 서울 강남구 논현동 131-13 | 사업자 등록번호 : 106-10-96216 | TEL : 02-541-6806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